Görüntüleme Tercihi Konu Görünümü | Tam Görünüm
판교ㆍ파주ㆍ아산 3개 신도시 내달 &#5


clock03-29-2010, 12:12 AM
Yorum: #1
총규모 680만평, 8만1천가구 건립 예정



(서울=연합뉴스 ) 유경수기자 = 판교와 파주, 아산 등 3개 신도시 조성사업이 내달 일제히 첫삽을 뜨며 본격적인 개발에 들어간다.



이들 3개 신도시의 총 규모는 680만평으로 모두 8만1천가구가 지어져 수도권과 충청권 인구 23만명을 수용하게 된다.



건설교통부는 "판교신도시의 개발계획 및 실시계획 변경안에 대한 승인절차가 최근 마무리됨에 따라 판교를 비롯해 파주, 아산 등 3개 신도시의 택지조성 작업이 6월 한꺼번에 시작된다"고 30일 밝혔다.



파주와 아산신도시의 경우 당초 착공일정이 올 하반기나 연말께로 잡혀 있었으나 정부의 건설경기 연착륙에 따른 조기 착공 방침에 따라 시기가 앞당겨졌다.



건교부 관계자는 "3개 신도시 모두 보상이 마무리단계에 있어 지장물 철거 등 조성 사업을 진행하는데 문제가 없다"고 설명했다.



판교는 우선 내달 동판교쪽 기반공사에 이어 10월 서판교 공사가 착수되며 파주와 아산은 보상이 끝난 지역부터 부분적으로 공사가 이뤄진다.



이들 3개 신도시의 주택 분양시기는 판교가 11월로 가장 빠르고 아산, 파주는 한달뒤다. 입주는 판교와 아산이 2007년 하반기부터로 파주(2008년 12월 )보다 1년이상 먼저 시작된다.



판교의 택지 면적은 284만평, 건설될 주택 2만6천804가구, 수용인구 8만412명이며 7조9천688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경기도 파주시 교하읍 일원 285만평에 조성되는 파주신도시는 주택 4만6천가구, 수용인구 12만5천명으로 판교보다 도시 규모가 더 크다. 사업비는 용지비 3조5천억원, 개발비 4조2천억원 등 7조7천억원으로 추산된다.



아산신도시는 천안시 불당동과 아산시 배방면 일원 111만평에 1단계 사업을 통해 주택 8천100가구, 인구 2만5천명을 수용한뒤 차후 2단계 사업을 통해 최종 800만평으로 규모가 확대된다.



건교부 관계자는 "이들 신도시가 만들어지면 각종 호재로 불안한 모습을 보이는 수도권과 충청권 지역의 집값이 안정될 것"으로 기대했다.



[email protected]

(끝 )
clock07-07-2012, 05:59 PM
Yorum: #2
Konu kilitlenip çöp kutusuna taşınmıştır. Sebepleri ise şunlar olabilir;

*Başka kore forumlardan alıntı olduğu için
*Gereksiz bir konu olduğu için
*Forumda açılan başka bir konu ile aynı içerikte olduğu için
*Download konusu ise linkler ölmüş olduğu için
*Video konusu ise videolar ölmüş olduğu için

Konunuzun çöp kutusuna atılmasının haksız olduğunu düşünüyorsanız lütfen yeniden incelenmesi için konuyu bildir butonunu kullanarak yöneticilerimize iletiniz. Teşekkürler.







Yararlı linkler: KT Kuralları, Kore, Kore Dizileri, izle
Site içerik sağlayıcı: Koreanturk.com (Official)